Day 6 Last day in Seattle, WA

Day 6 – Last day in Seattle

오늘은 아침부터 비가 왔습니다. 드디어 시애틀 날씨가 보인거죠. 이동네 비야 워낙 유명해서 일년에 반정도가 비가온다고 할 정도니 여행중에 비를 만나는게 우연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오전은 인터넷도 하고 차도 마시면서 시간을 보내고 오후에 사람이 많은 쪽으로 움직였습니다. 역시나 비가 계속 오는 군요. 하루종일 비를 맞고 걸었더니 솜에 젖은듯 많이 피곤해서 일찍 숙소로 돌아 왔습니다.

시애틀 다운타운은 많이 조용하더군요. Financial District 쪽을 걸어도 사람도 별로 없고 백화점들이 모인곳에 가니 사람이 많더군요.

Day06 001

아침에 일어나서 커피한잔. 잘 잤나요?

 

 

Day06 002

아침 청소를 하는 중간 미안해서 자리를 떠날까 물어 봤더니 있어도 된다고 하네요. 고마워라..

 

 

Day06 003

여기가 스타벅스 1호점이라고 합니다. 그냥 숙소 옆에 있는 스타벅스 입니다. 여느 스타벅스와 다를것이 없는게 좀 아쉽기도 했지만 다르면 체인점이 아니겠지요?

 

 

Day06 004

시애틀에서 명소라고 하는 Space Needle 입니다. 가볼려고 했는데 예전에 갔던 기억도 있고 꼭대기를 갈려면 돈도 내야해서 그냥 갔다가 포기했습니다. 일단 날이 너무 어두워서 전경을 찍기에도 좋지 않았구요.

 

 

Day06 005

셀카놀이가 좀 힘들었습니다. 아무래도 새로운 삼각대라도 하나 사야할듯.

 

 

Day06 006

월요일이여서 그런건지 한산하면서도 비가와서 그런지 스산하기도 합니다.

 

 

Day06 007

점심먹은 중국집 포츈쿠키에 들어있는 글이였습니다. Your golden opportunity is coming very soon. 정말 믿고 싶습니다.

 

 

Day06 008

다운타운 지하철에도 갔는데 버스와 지하철이 같이 지내고 있습니다. 정말 신기했습니다. 버스와 지하철이 같이 내린다니!

 

 

Day06 009

붐비지 않는걸 보면 시애틀은 조용한 도시 같습니다.

 

 

Day06 010

비가많이 와서 그런지 건물마다 비를 막아주는 – 머라고 이야기 하는지 모르겠습니다 – 것이 있습니다. 어쩌면 이것이 시애틀의 상징일지도 모르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Day06 011

나는 너를 찍고 있었던게 아냐!

 

 

Day06 012

자 이제 숙소로 가야할 시간 입니다. 낮잠을 조금 자야겠습니다.

 

이전글 Day 5 Seattle, WA

다음글 Day 7-9 Amtrak from Seattle, WA to Chicago, 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