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y 16-20 New York City Part 2

Day 16-20 New York City Part 2

이틀째는 아쉽게도 하루종일 비가 왔습니다. 나가고 싶었지만 바람을 동반한 비여서 그런지 발걸음이 떨지지 않더군요.

마지막은 가보고 싶었던 SOHO 와 뉴욕 야경으로 유명하다는 Brooklyn Bridge 를 갔다 왔습니다. 나름 SOHO 에 대한 기대를 가지고 갔는데 쇼핑하는 사람만 많고 제가 기대했던 모습은 없어서 오랫동안 머물지는 않았습니다. 하지만 그동안 다른 도시에서 대중교통을 타서 그런지 나름 여유롭게 뉴욕 지하철도 타봤습니다.

그리고 Brooklyn Bridge 는 미국에서 가장 오래된 다리면서 처음 완공되었을 때에는 세계에서 가장 긴 다리로 유명했다고 합니다. 저는 무었보다 이곳에서 보는 뉴욕을 찍고 싶어서 일몰시간에 맞춰 준비를 하고 기다렸습니다. 아직 야경은 익숙하지 않아서 그런지 어렵기만 합니다만 재미있는 시간이었습니다.

Day16 014

친구의 집에서 잠시 쉬면서 보라색 츄리닝이 참 잘 어울려.

 

 

Day16 015

사람 몰래 찍으면 안된데… 그래도 안찍을 수 없었음.

 

 

Day16 016

좋아하는 뉴욕샷. 저 말은 경찰이 쓰는 말. 그 경찰들이 말타고 다니잖아요.

 

 

Day16 017

저 아저씨 뭘 보시는지 한참을 저렇게 우두커니 저러고 계셨습니다.

 

 

Day16 018

SOHO 거리 SoHo 는 “South” and “Houston” 의 줄임말이라고 합니다.

 

 

Day16 019

벽돌로된 바닥도 이쁘지만 물이 고여 보이는 하늘과 건물이 잘 어울렸습니다.

 

 

Day16 020

뉴욕의 상징이된 건물밖 계단.

 

 

Day16 021

괜히 보면서 비와도 괜찮을려나?

 

 

Day16 022

저분 저기아래로 왜 가시는 걸까요? 동부에는 신기하게 집마다 아래로 내려가는 계단이 있었습니다.

 

 

Day16 023

신호를 기다리다. 문득 잠시 잠깐..

 

Day16 024

남는건 셀카라는데 오늘은 삼각대를 펴기가 귀찮더군요. 대충 걸쳐놓고 뛰기전에 쳐다봤음.

 

 

Day16 025

SoHo 로 들어가는 입구입니다. 쇼핑거리라고 해서 로데오를 연상했는데 분위기가 너무 틀려서 좋았습니다.

 

 

Day16 026

역시 이것도 몰카.

 

 

Day16 027

뉴욕하면 역시 지하철. 나 뉴욕 지하철 잘 탈 수 있다.

 

 

Day16 028

SoHo 로 가실려면 Spring 역. 봄은 저쪽으로!

 

 

Day16 029

내 반대편 사람들은 커플이네.. 커플이야.

 

 

Day16 030

영화에서 나온 그 배경 Brooklyn Bridge

 

 

Day16 031

모두 닫혀있고 잠겨있고.. 들어갈 수가 없음.

 

 

Day16 032

Fire/Police 신고하세요. 그런데 작동은 될까?

 

 

Day16 033

뉴욕은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것들이 많아 신기했습니다.

 

 

Day16 034

이 무슨 공터같이 건물 천장은 없고 벽만 남아 있던곳.. 웨딩찍으면 이쁘겠다아.

 

 

Day16 035

Brooklyn Bridge 옆 Manhattan Bridge

 

 

Day16 036

날은 점점 어두워지고 달은 Manhattan Bridge 사이속에…

 

 

Day16 038

더 어두워 야경을 찍기전 친구와 함께.. 저기도 추워서 콧물이 줄줄 흘렀습니다.

 

 

Day16 063

Brooklyn Bridge 를 배경으로 담은 뉴욕 야경.

 

 

Day16 064

뉴욕 남쪽에서 바라본 야경.

 

이전글 Day 16-20 New York City Part 1

다음글 Day 16-20 New York City Part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