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y 1 Los Angeles, CA to San Francisco, CA

 

Day 1 – Los Angeles to San Francisco

Union Station 을 떠나 San Francisco 는 좀 복잡합니다. San Francisco 까지 기차가 가지 않아서 Emeryville 이라는 곳을 통해 버스로 가야 합니다.

Day01 001

먼저 Bakersfield 까지 버스를 탔습니다. 이런 제길 예매때문에 늦어져서 남들 두자리에 혼자가는데 저만 옆자리에 누가 있군요. 그나마 옆에분이 여자라서 안심했습니다. 어쩌면 그분이 저때문에 안심 못했을 수도…

 

 

Day01 002

Bakersfield to Emeryville 까지 가는 기차안 입니다. 새벽 4시부터 아침 11시까지 가는 이 기차에서 거의 기절 상태로 있었습니다. 유리창문에 얼마나 머리를 부딪혔는지 깨진줄 알았습니다.

 

 

Day01 003

미국 기차는 특이하게도 2층 기차이더군요. 처음 봤을때 얼마나 신기했던지.

 

 

Day01 004

이쪽 경로는 아릅답기로 유명하다고 합니다. 물가를 계속 끼고 달리기 때문인데…. 피곤해서 사진은 몇장만..

 

 

Day01 005

자! 이제 San Francisco 입니다. 언덕 경사가 높기로 유명한 동네. 차들이 턱걸이 하고 있는거 같지 않나요?

 

 

Day01 006

머물 Hostel. 여기까지 걸어가느라 죽는줄 알았습니다. 제대로 길을 알았으면 등반하진 않았을 텐데 그 무거운 백을 메고 언덕을 올라 내고 오고를 몇번끝에 찾은 Hostel 입니다.

 

 

Day01 008

이제 짐을 풀고 본격적으로 길거리를 돌아다니기 시작했습니다. 흡사 이곳의 느낌은 New York 의 분위기에 LA 의 감성이 뭍어 있는곳? 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높은 건물들과 바쁜 사람들.. 하지만 New York 만큼 메몰차진 않은 곳..

 

 

Day01 009

길에서 체스를 두더군요. 체스판의 연륜이 느껴집니다. 과연 누가 이겼을까요?

 

 

Day01 010

관광객도 많고 연말이라 샵핑하는 사람도 많은 이곳. 이렇게 아무도 모르는 도시 그 속에서 헤메는 나. 사실 이런 기분이 참 좋았습니다.

 

 

Day01 011

뭐니 뭐니 해도 셀카가 최고지요~

 

 

Day01 012

길가다 비친 모습이 궁금해서 한번 봤습니다. 표정은 웬지 웃고 있진 않는 군요.

 

 

Day01 014

그냥 이 건널목이 참 맘에 들었습니다. 평일임에도 많은 사람들로 북쩍이고 어디를 그렇게 가는지 아주 빠르게 길을 건거기만 합니다. 그래도 지나가면서 저에게 묻더군요.. ‘뭐하냐고.’

 

 

Day01 015

사실 컨셉은 길잃은 모습인데 자세히 보면 길가는 사람들 구경하는 모습으로만 보입니다. 나는 그냥 구경꾼 같아.

 

이전글 여행시작 전

다음글 Day 2 2nd Day in San Francisco, CA